[음식의학] 자신도 모르게 한숨이 나오는 이유

 

스스로도 의식하지 못한채 저절로 한숨이 나오는 것은
무언가 
마음에 근심이 있다는 것이고 애끓는 마음으로 인해
간장에 열이 생겨
애간장이 타고 있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마음의 근심이 되는 사유가 분명할 때는 스스로도 근심의

내용이 인지가 되지만 때로는 마음이 미처 인지하지 못하는

교묘한 상태로 서서히 애간장을 녹이는 경우가 있습니다.

 

마음에 숨겨져 드러나지 않는 근심은 한숨으로 나오게 됩니다.

그러므로 자신도 모르게 한숨을 쉴 때는 마음속에 숨겨져 있는

마음의 불편함을 찾아봐야 합니다.

 

이렇게 한숨이 나올 때 섭취하면 좋은 식품이 애간장의 열을

식혀주고 목기를 만들어 간장담낭 경락에 목기를 유통시킬 수

있는 신맛 구연산이나 식초음료입니다. 과일주스에 구연산을

넣어 마시면 신맛을 맛있 섭취할 수 있습니다.

 

신맛이 만들어 내는 목기는 난폭한 마음을 부드럽게 해주는

역할을 합니다. 그러므로 화가 나고 분노가 생기면 바로

신맛주스를 만들어 섭취하시면 마음의 평정을 유지하는데

도움이 될 것입니다.

 

#닥터비건 음식의학

“Sour Beverage for Anger and anxiety” of Compassion!

Posted by Vegan & Green TheBeetleKim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