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의 자극과 체험에 관해서

나는 여러분이 읽을 책을 좀 사라고 말할 거예요.

이런 책을 읽으면 이해가 더 잘될거예요.

책에서는 가령 저자가 그녀의 좋은 체험들을 많이 이야기해요.

 

사람들이 함께 기도할 때 빛이 매우 강해서 천국에 닿을 거예요.

일부 사람들은 잠을 안잘 때도 볼 수 있고 느낄 수 있고 들을 수 있고 알 수 있죠.

아무 것도 못보고 못듣고 못느끼지만 그냥 알기도 하죠.

그래서 서너 유형의 체험이 있는데 체험이 있다는 것이 비전을 봐야 한다는 뜻은 아니예요.

왜냐하면 때로 여러분이 잠든 동안 비밀리에 위로 데려갔다 돌아오면 잊어버리거든요.

때로 명상할 때도 그런 일이 일어 나죠. 등급이 높아도 또한 잊어버려요.

여러분의 체험은 머리가 떨궈지듯이 떨어질 거예요.

The Hardworking and Benevolent Prince (Part 3 of 3) Oct. 23-25, 1994

 

 

'Learning Story > WML' 카테고리의 다른 글

죽음이란?  (0) 2019.05.07
조수 선사  (0) 2019.05.07
[개념] 책의 자극과 체험에 관해서  (0) 2019.05.07
삶은 인욕의 세월 그 자체  (0) 2019.05.06
사랑과 친절한 생각을 주는 보시  (0) 2019.05.06
가장 중요한 보시  (0) 2019.05.06
Posted by Vegan & Green TheBeetleKi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