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품미(味,美)학] 간장의 종류와 차이점 

 

<국간장>

국간장은 한국의 고유의 간장으로 콩으로 만든 메주를 소금물에 담가 

발효시킨 후 국물을 달여 만듭니다. 이 한국 전통방식으로 만든 간장이 

조선간장 또는 국간장입니다.

 

국간장은 색이 연하고 염도가 높아 적은 양으로 간을 맞출 수 있고 

요리에 색간섭이 적습니다

 

용도 : 나물을 무칠때나 김치담글때 찌개와 국에 사용하면 온갖 맛을 

        다 내줍니다.

 

<진간장>

진간장은 아주 색이 진한 간장으로 국간장과 마찬가지로 우리 전통 

간장입니다. 찐 콩과 볶은 밀가를 섞어 만든 메주를 소금물에 넣고 

6개월 이상 발효시켜 짜낸 간장이고 5년 정도 숙성시켜야 진간장으로 

부를 수 있습니다. 맛과 향이 좋고 많은 숙성과정에 짠맛은 줄이고 

단맛이 깊어지며 색이 진해집니다.

용도 : 조림, 볶음 등 맛이 달고 진한 색을 내야 하는 요리

 

<양조간장>

양조간장은 탈지 콩가루, 밀 등을 사용해 만든 개량간장으로 

개화기 때 이후 들어온 일본식 제조 방법으로 만든 간장이고 

왜간장, 일본간장으로도 부릅니다.

 

6개월에서 1년 이상 서서히 발효시켜 만든 양조간장은 

고유의 향과 감칠맛이 좋습니다. 국간장 보다 짠맛이 적고, 

색이 진합니다. 하지만 가열하면 감칠맛이 떨어집니다.

용도 : 나물 무침, 드레싱생으로 즐기는 요리

        각종 찍어 먹는 양념장 만들 때 사용 

 

#닥터비건 식품미학

Brewed Say Sauce of Compassion!

www.drvegan.kr

Posted by Vegan & Green TheBeetleKim

댓글을 달아 주세요